본문 바로가기

취미 생활/고양이 집사13

가을이 이야기 저는 두 마리의 고양이를 기르고 있습니다. 태어난 계절의 이름을 붙여 가을이와 봄이 입니다. 첫째인 가을이에 대한 이야기를 적어볼까 합니다. "사지 말고 입양하세요." 어느 날 문득 고양이를 키우고 싶다는 생각이 들어 고양이 카페에 가입했습니다. 동내에서 나름 캣맘 노릇은 하고 있었지만 그냥 막 업어 오기에는 지식이 부족했기 때문에 고양이 카페의 도움을 받고 싶었던 것이죠. 몇 달을 고민하던 어느 날. 인천의 한 캣 맘 분이 올리신 이런 게시물이 눈에 들어왔습니다. 동내에 정비소를 들락거리는 길냥이. 얼마전 새끼를 낳아 주변 분들이 이래저래 잘 데려가신 모양인데.. 이 아이는 여전히 길에서 지내고 있습니다. 사람에게 호의적이고 무척 애교가 많습니다. 출산 경험이 있는 1살 짜리 성묘. 아이들은 모두 입양.. 2019.10.31
고양이 사진을 찍어 보았습니다. 귀엽게 누워 있길래 찍어보았습니다. 응...? 귀엽게 그루밍하길래 찍어보았습니다. ?????????????? 옆에 귀엽게 앉아 있길래 찍어보았습니다. !!!!???!?!!!!!!!!!!!?!?!?!?!?!!!!!!!!!! 분명 카메라 들기 전까진 귀여웠습니다? 고양이 찍기 생각보다 고난도네요. 2019.10.18
고양이를 위한 자장가 에픽하이가 일냈다며 집사들 사이에서 열풍이라던데 우리집 애들은 틀어 놓으면 자다가도 일어나서 놀아달라고..ㄷㄷ 뭐.. 뭔가 이상하다. 2019.04.19
닭가슴살로 고양이 간식 만들기 집 근처 시장에 닭가슴살을 5천원에 팔길래 애들 간식이나 만들어 줄까 싶어하나 샀다.요리의 포인트는 우유로 비린내를 없에 주는 것과 결 단면을 잘라주는 것이다. 간단 과정 - 1. 비린내를 없에기 위해 우유에 담가놓는다. (30분)2. 3~5분정도 끓는 물에 익힌다. (3~5분)3. 쪼개서 말린다. (2-3시간)4. 냉장 보관. 2017.10.17
둘째 입양 - 아깽이 둘째 합사 요령 회사에 다니게 되어서 둘째를 들일 계획을 세웠다. 아무래도 하루종일 집사가 없으면 첫째도 여러모로 심심할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다. 여러가지 플랜이 있었는데 성묘는 합사가 어려울 것 같아 아깽이로 계획을 세웠다. 첫째가 아무래도 단색이니 둘째도 단색으로 가자는 생각에 카페와 사이트를 돌아다녔다. 원칙이 있다면 샵에서 분양하는 품종은 제외였다. 이왕이면 길고양이 위주로 살펴보았다. 한 달의 여유시간을 두고 마음에 콱 와닿는 아이의 임보자나 구조자에게 전화를 했지만 번번히 퇴짜를 놓거나 2주간 기다리게 해놓고 정들어서 안되겠다는 대답이 돌아왔다. 내가 남자라는 것도 퇴짜의 요인 중 하나인것 같았다. 그것은 고양이를 구조하신 구조자의 결정이고 마음이니 존중해야 한다고 생각했다. 그러다가 첫 출근한 다음날 2달.. 2017.06.08
개다래(마따따비) 모종 도착 고양이가 아무리 영역 동물이라고 하지만 아무래도 집안에만 있다 보면 스트레스를 받게 마련이다. 걔다가 길고양이 출신인 가을이는 더욱 그런 것 같다. 그래서 기분 전환도 하고 우울증 치료까지 해준다는 개다래 모종을 샀다. 잘 키우면서 나뭇가지를 잘라 주면 개거품.. 아니 냥거품 물고 논다고 한다. 네이버로 검색해보니 재고 떨이로 암수 구분 없이 랜덤으로 5000원에 판다고해서 얼른 샀다. 그거인즉슨 나 또한 이 나무가 다 자랄때 까지 암수 구별을 못할 것이라는 이야기다. 랜덤 잼.​​ 씨앗부터 키우면 1~2년은 키워야 된다니 차라리 모종을 사는 것이 나을 것 같다. 흙이 마르면 화문 아래까지 물이 살짝 나오도록 주면 된다고 한다. 개다래 나무는 뿌리가 깊게 내려가는 것이 아니라 넓게 퍼진다고 하니, 뿌리가.. 2017.02.25
하루에 일초씩, 1Second Everyday 앱 http://1se.co 1 Second Everyday이라는 앱이 있다. 하루에 1초씩 동영상을 찍어 1년에 365초 대략 6분5초의 영상을 만들어 주는 앱이다. 스마트 폰이 생활과 일상에 가장 가까운 기기라면 그 취지에 맞는 가장 좋은 어플이 아닌가 싶다. 아이폰 앱스토어에서는 4.99달러의 가격을 가진 앱인데 5000원이 아깝지 않은 좋은 앱이다. 처음에는 구입해서 평범한 일상을 찍어두었는데 언젠가 조작을 잘못해 몇 달치를 그냥 날려버리고는 안쓰고 있었다. 가을이를 입양한 날 부터 한번 다시 해볼까하는 생각이 들어 될 수 있으면 빼먹지 않고 4달간 꾸준히 기록하고 있는 중이다. 폴더를 만들어 여러 주제로 기록할 수 있다는 것이 장점이기 때문에 반려동물이라든지 아이, 일상, 가족 같은 주제를 나눠서 .. 2017.02.14
가을이의 폭풍 애교 이 맛에 집사한다. 캬아~ 2017.02.13
박스 캣 타워 고양이는 상자를 좋아한다고 하니 어느날 부턴가 상자만 보이면 눈이간다. 기다란 상자를 Get한 김에 여기저기 구멍을 뚫어줬더니 안에 들어가서 정말 신나게 논다. 상자안에 있으면 보호받고 있고 안정적인 기분이 드나보다. 크크 귀여운 녀석. 2017.02.13
캣 글라스 재배기 이젠 하다하다 식물까지 키우게 된다. 동물 용품을 샀더니 캣 글라스가 딸려왔다. 겨울인데 식물이 자랄까 싶었지만 아주 미친듯이 자라난다. 2017.02.13
길냥이 사료통 만들기 보통 캣맘데디를 하다보면 사료 들고 다니기가 불편할 때가 있다. 그럴때를 위해서 사료통을 구상해봤다. 앞에선 사료가 나오고 뒤로는 사료를 쉽게 넣을 수 있어야하며 보관과 관리가 쉬워야한다. 무엇보다 싼 재료를 써서 쉽게 만들수 있는 것! 이런 생각을 하다보니 패트병이 눈에 들어왔다. 2017.02.13
고양이 털 빗 이번에 소개할 제품은 그리 대단한건 아니지만 엄청난 겁니다. 동내 애완 동물용품점에서 1700원 주고 산 목욕 빗인데 그냥 빗질할 때도 좋다고해서 구입했다. 2017.02.13